5개국 정보국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 했다는 증거 없다.

중국과 서방세력들은 COVID-19사태를 놓고 실질적인 전쟁을 벌이고 있다

이용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5/06 [05:23]

5개국 정보국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 했다는 증거 없다.

중국과 서방세력들은 COVID-19사태를 놓고 실질적인 전쟁을 벌이고 있다

이용섭 기자 | 입력 : 2020/05/06 [05:23]

5개국 정보국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 했다는 증거 없다.

 

최근 들어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미 국무부 장관 마이크 폼페오 그리고 미국 고위 관료들은 지속적으로 그리고 매우 강한 목소리로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했다면서 그에 대한 책임을 중국이 져야할 것이라고 연일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또 중국에 대해 배상을 하라고 고소를 하기까지 하였다.

 

한 발 더 나아가 미국과 보조를 맞추는 나라들인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다섯 개 정보 및 첩보기관들이 협력하여 COVID-19가 중국의 무한 바이러스 연구실에서 유출되어 발병이 되었다는데 대한 관련 자료를 모으고, 국무부 장관 마이크 폼페오는 한 더 나아가 관련된 확실한 대량의 증거들을 이미 확보하였다고 중국에 대해 위협을 하였다. 하지만 55일 자 러시아 텔레비전은 그와는 상반된 기사를 올렸다.

 

러시아 텔레비전은 다섯 개의 눈 간첩들 무한(우한) 실험실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가 출현했다는 증거가 없다고 하였다.”라는 제목으로 관련 사실을 보도하였다.

 

보도는 Covid-19가 중국 연구소에서 나왔다는 트럼프 행정부의 주장을 뒷받침할 만한 증거가 없다면서 전염병을 가지고 북경을 비난하는 서류유출에 대한 의문을 다섯 개의 눈 정보원들이 제기하였다.

 

RT가디언 소식통은 중국이 세게 보건위기에서 자신의 역할을 감추기 위해 은폐를 했다고 비난한 15쪽 짜리의 서류는 영국, 미국, 호주, 뉴질랜드 그리고 캐나다를 포함한 첩보기관들인 유명한 '다섯 개의 눈들' 망으로부터 가져간 정보를 기반으로 한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 가디언 보도에 따르면 북경은 무한(우한)에서 일어난 일에 - 전염병의 대유행의 진원지 - 대해 좀 더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지만 이 문제를 압박하면 서양과 중국 사이에 위험한 긴장이 조성될 수 있다는 점을 다섯 개의 눈 정보국은 믿고 있다고 밝혔다.“고 하여 다섯 개의 눈 정보기관들과 마이크 폼페오가 한 말이 서로 상반된데 대하여 전하였다.

 

한편 RT주말에 호주의 선데이 텔레그래프는 "서방 정부 우려"에 의하여 편찬된 것으로 보이는 서류들을 보았다고 주장하면서 그 보도는 다섯 개의 눈 정보기관들이 Covid-19 발생에 대한 북경의 관여를 조사하고 있다고 주장하였다.고 하여 현재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어 대규모의 인명피해를 입히고 있는 Covid-19 가 중국 무한 연구실에서 유출이 되어 발병이 시작되었다는 중국 책임론으로 몰아가기 위해 서방 다섯 개 나라의 정보기관들이 협력하고 있다는 사실을 호주 신문을 인용하여 전하였다.

 

RT그 유출은 그 바이러스가 무한 바이러스 연구소로부터 나온 "명백한(원문-중요한) 증거"가 있다고 주장한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부 장관의 비난 섞인 발언과 일치하였다. Covid-19가 어떻게 출현하였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워싱턴은 중국이 건강 위기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는 이론을 만들어냈다.고 하여 호주 신문이 주장한 유출설과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부 장관의 주장이 일치한데 대하여 보도를 하였다.

 

한편 영국은 위기의 원인을 확정하기 위해 다른 접근법을 취하였다. 다우닝 거리(스트리트)Covid-19에 대해 비난하기를 거부하였지만 미래의 전염병에 대비하기 위해 바이러스의 기원과 확산에 대한 질문에는 대답을 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마지막으로 RT북경은 이 질병의 확산에 대한 어떠한 참여에 대해서도 강력히 부정을 하였으며, 폼포오에게 전염병과 (중국이)관련된 증거를 제시하라고 요구하였다. (미국)국무부 장관은 위험한 "정치적" 바이러스의 확산에 준동하고 있다고 중국은 말했다.고 하여 미국과 서방 나라들에서 주장하고 있는 Covid-19 의 유출이 중국에서 이루어진 것이라는 확실한 증거서류들이 있다면 제시를 하라고 미국에 압박을 하고 있는 사실을 전하였다.

 

현재 Covid-19 전염병 감염사태는 서방세력들과 중국 간의 전쟁을 벌이는 상황으로 번져졌다. 이는 그간 본 지에서 분석을 했던 생물무기에 의한 전쟁으로 전환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단적인 증거이다. 여러 차례 이란의 따스님통신의 대담을 번역하여 보도를 한 바와 같이 세계를 지배해오던 서방의 힘이 동방 특히 동북아시아로 급격하게 이전이 시작되는 결정적인 계기를 Covid-19 전염병 사태가 가져오고 있다.

 

 

----- 번역문 전문 -----

 

본 화면 / 세계소식

 

다섯 개의 눈 간첩들 무한(우한) 실험실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가 출현했다는 증거가 없다고 하였다.

 

2020sus 550712/ 최종 수정 1시간 전

 

▲ 최근 들어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미 국무부 장관 마이크 폼페오 그리고 미국 고위 관료들은 지속적으로 그리고 매우 강한 목소리로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했다면서 그에 대한 책임을 중국이 져야할 것이라고 연일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또 중국에 대해 배상을 하라고 고소를 하기까지 하였다.  © 이용섭 기자

 

정보원들에 따르면 Covid-19가 중국 연구소에서 나왔다는 트럼프 행정부의 주장을 뒷받침할 만한 증거가 없다면서 전염병을 가지고 북경을 비난하는 서류유출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였다.

 

가디언 소식통은 중국이 세게 보건위기에서 자신의 역할을 감추기 위해 은폐를 했다고 비난한 15쪽 짜리의 서류는 영국, 미국, 호주, 뉴질랜드 그리고 캐나다를 포함한 첩보기관들인 유명한 '다서 개의 눈들' 망으로부터 가져간 정보를 기반으로 한 것이 아니라고 말했다. 가디언 보도에 따르면 북경은 무한(우한)에서 일어난 일에 - 전염병의 대유행의 진원지 - 대해 좀 더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지만 이 문제를 압박하면 서양과 중국 사이에 위험한 긴장이 조성될 수 있다는 점을 다섯 개의 눈 정보국은 믿고 있다고 밝혔다.

 

주말에 호주의 선데이 텔레그래프는 "서방 정부 우려"에 의하여 편찬된 것으로 보이는 서류들을 보았다고 주장하면서 그 보도는 다섯 개의 눈 정보기관들이 Covid-19 발생에 대한 북경의 관여를 조사하고 있다고 주장하였다.

 

그 유출은 그 바이러스가 무한 바이러스 연구소로부터 나온 "명백한(원문-중요한) 증거"가 있다고 주장한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부 장관의 비난 섞인 발언과 일치하였다. Covid-19가 어떻게 출현하였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워싱턴은 중국이 건강 위기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는 이론을 만들어냈다.

 

영국은 위기의 원인을 확정하기 위해 다른 접근법을 취하였다. 다우닝 거리(스트리트)Covid-19에 대해 비난하기를 거부하였지만 미래의 전염병에 대비하기 위해 바이러스의 기원과 확산에 대한 질문에는 대답을 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북경은 이 질병의 확산에 대한 어떠한 참여에 대해서도 강력히 부정을 하였으며, 폼포오에게 전염병과 (중국이)관련된 증거를 제시하라고 요구하였다. (미국)국무부 장관은 위험한 "정치적" 바이러스의 확산에 준동하고 있다고 중국은 말했다..

 

 

----- 번역문 전문 -----

 

HomeWorld News

 

Five Eyes spies have NO EVIDENCE that coronavirus emerged from Wuhan lab, report suggests creating a U-turn on previous leaks

 

5 May, 2020 07:12 / Updated 1 hour ago

 

▲ 최근 들어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미 국무부 장관 마이크 폼페오 그리고 미국 고위 관료들은 지속적으로 그리고 매우 강한 목소리로 COVID-19가 무한연구실에서 출현했다면서 그에 대한 책임을 중국이 져야할 것이라고 연일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또 중국에 대해 배상하라고 고소를 하기까지 하였다.     ©이용섭 기자

 

There is no evidence to substantiate the Trump administration’s claims that Covid-19 came from a Chinese laboratory, according to intelligence sources, raising questions about a leaked dossier blaming Beijing for the pandemic.

 

Sources that spoke to the Guardian said that a 15-page dossier which accused China of carrying out a cover-up to hide its role in the global health crisis was not based on intelligence taken from the infamous ‘Five Eyes’ network, which includes spy agencies from the UK, US, Australia, New Zealand, and Canada. Beijing could have been more forthcoming about what was happening in Wuhan the original epicenter of the pandemic but pressing the issue could risk a dangerous escalation between the West and China, Five Eyes agencies believe, according to the Guardian report.

 

Over the weekend, the Australian Sunday Telegraph claimed it saw a dossier, allegedly compiled by “concerned Western governments,” which claimed that the Five Eyes intelligence agencies are probing Beijing’s involvement in the Covid-19 outbreak.

 

The leak coincided with incendiary remarks from US 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who claimed there was a “significant amount of evidence” that the virus came from the Wuhan Institute of Virology. Although it’s still not clear how Covid-19 emerged, Washington has promoted the theory that China is to be blamed for the health crisis.

 

The UK has taken a different approach to determining the cause of the crisis. Downing Street has resisted assigning blame for Covid-19, though it has stressed that questions need to be answered about the origin and spread of the virus in order to better prepare for future global pandemics.

 

Beijing has strongly denied any involvement in the spread of the illness, and has challenged Pompeo to produce the evidence purportedly showing its links to the pandemic. The secretary of state is engaged in the spread of a dangerous “political virus,” China has said.ow Covid-19 emerged, Washington has promoted the theory that China is to be blamed for the health crisis.

 

The UK has taken a different approach to determining the cause of the crisis. Downing Street has resisted assigning blame for Covid-19, though it has stressed that questions need to be answered about the origin and spread of the virus in order to better prepare for future global pandemics.

 

Beijing has strongly denied any involvement in the spread of the illness, and has challenged Pompeo to produce the evidence purportedly showing its links to the pandemic. The secretary of state is engaged in the spread of a dangerous “political virus,” China has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김정은 국무위원장 전선 장거리 포병 타격 훈련 지도
1/4
광고
민족 국제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5' and wdate > 1591549478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