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원이 다른 세계 최강 조선의 수소탄 위력 – 짜르 붐바 비교(동영상)

조선의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의 4,000배에 이른다

이용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8/28 [13:45]

차원이 다른 세계 최강 조선의 수소탄 위력 – 짜르 붐바 비교(동영상)

조선의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의 4,000배에 이른다

이용섭 기자 | 입력 : 2020/08/28 [13:45]

차원이 다른 세계 최강 조선의 수소탄 위력 짜르 붐바 비교

 

레바논의 알 마스다르는 현재까지 일반적으로 세계인들에게 알려진 세계 최강의 위력을 가진 구소련의 수소탄 짜르 붐바에 대해 보도를 하였다.

 

알 마스다르는 827일 자에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핵폭탄 러시아 짜르붐바의 새로운 영상라는 제목으로 관련 사실을 상세히 보도하였다.

 

보도에 의하면 1949년 소련 최초의 원자 폭탄 실험 71주년을 앞두고 러시아 국영 원자력 회사인 로사 똠은 1961년 인간이 만든 가장 강력한 무기인 짜르 붐바의 폭발 실험에 관련된 정확하고 희귀한 동영상을 공개하였다.

 

마스다르는 로사 똠이 820일에 공개한 30분 짜리 실록 영상(다큐멘터리)196110월 소련이 북극의 외딴 섬에서 "50메가 톤"급의 핵무기를 폭발시킨 대단히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기록하였다. "제품(생산) 202"로 간단히 알려진 폭탄의 거대한 크기와 위력은 폭탄의 왕인 "짜르 붐바(황제 폭탄)"라는 별명을 얻었다.라고 하여 짜르 붐바의 위력에 대해 상세히 전하였다.

 

이어서 알 마스다르는 이 폭탄의 위력을 알려면 미국에서 1952년에 실험한 가장 강력한 ()폭탄인 캐슬 브라보는 기껏해야 22메가톤이었으며, 1945년 일본 히로시마를 파괴한 폭탄은 16킬로 톤에 불과하였는데 - 다시 말 해 짜르 붐바는 약 1,325배나 더 강했다.(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탄 보다 1,325배나 위력적인 수소탄이었다는 말이다.) 그 놀라운 위력은 태양에 동력을 공급하는 것과 동일한 연료(에너지) 생성 반응인 <핵융합>에서 나왔다.”라고 하여 구소련이 실험한 수소탄 <짜르 붐바>의 위력을 미국의 원자탄 및 히로시마에 터뜨린 원자탄의 위력과 그 강도를 비교하면서 <짜르 붐바>의 위력이 얼마나 강력한 지를 전하였다.

 

보도에 의하면 동영상에서는 거대한 폭탄은 무르만스끄 바로 남쪽의 올레니야 공군 기지에 있는 전통적인짐함 차(콘테이서 차량)를 가장하여 북극으로 수송하기 위해 기차에 실린 것으로 보인다.

 

이어서 알 마스다르는 공항에 있었던 항공기는 핵 섬광(플래시)을 비추기 위해 모두 흰 색으로 칠해진 특수하게 개조된 Tu-95V 폭격기(나토 보고서는 ""으로 명영)에 장착된 수많은 사진기를 포함한 실험 장비들을 탑재하였으며 그리고 꼬리 날개(테일플레인)역할을 하는 폭격이이다. 폭격기 아래에 장착된 거대한 폭탄의 모습은 우스꽝스러우며 그리고 노바야 제므리야의 실험장으로 떨어질 때 낙하산을 이용하여 하강 속도를 늦추게 하는데 그것은 항공기가 파괴적인 폭발을 피할 수 있는 시간을 벌기 위한 것이다.라고 하여 짜르 붐바 실험을 하기 위한 준비 과정을 상세히 전하였다.

 

계속해서 마스다르는 “TU-90은 폭탄을 터뜨렸을 때 대략 34,000피트(10,364m, 10,364Km)의 높이에 있었으며, 방사능 유출을 최소화 하기 위해 지상에서 약 13,000피트(4,732m-4,732Km)에서 폭발시켰다.”라고 하여 짜르 붐바의 위력이 어느 정도로 강력했는지를 전하였다.

 

마지막으로 마스다르는 그런 다음 동영상은 지상과 Tu-95V의 기내를 포함하여 여러 각도에서 폭발 순간을 포착하여 보여준다. 거대한 폭발로 인해 버섯구름이 생겨 섬 위 6.2마일(10.23Km) 상공까지 치솟아 올랐으며 폭발 장면을 621마일(1,025Km)이나 떨어진 본토에서도 보았다. 폭탄이 폭발할 때 28마일(46,5Km) 떨어진 곳에 있던 폭격기는 56마일(92.5Km)에 달하는 끔찍한 불덩어리와 버섯구름을 기록하였다.”라고 하여 짜르 붐바의 실험 후 생긴 버섯구름과 섬광들이 얼마나 거대하였는지를 전하면서 짜르 붐바의 위력을 전하였다.

 

참고로 짜르 붐바에 대한 위키 피디아의 내용을 보도록 하자. 그리고 그 다음 201616일 조선이 시험한 수소탄에 대해 간략하여 조선의 수소탄 위력이 얼마나 대단한 지 아니 상상조차 할 수 없을 정도로 대단한 지에 대해 간략히 언급하기로 한다.

 

 

짜르 붐바에 대한 위키 피디아 자료

 

설계

 

폭탄은 TNT 50Mt(메가톤)의 파괴력을 가졌다. 실제 사용을 위한 무기라기보다는 냉전 중에 미국에 대해 소련의 기술력을 과시할 목적으로 개발되고 실험된 폭탄이다.

 

1메가톤의 핵분열탄이 폭발하여, 49메가톤의 핵융합을 발생시키는 구조이다. 3단계 핵폭탄으로, 1단계에서 핵분열탄이 폭발한다. 2단계에서 핵융합을 일으키고, 다시 3단계에서 한 번 더 핵융합을 일으킨다. 처음에는 1메가톤의 핵분열탄이 폭발하여 99메가톤의 핵융합이 발생하게 설계했지만 만약 투하할 경우 비행기가 공중폭파되거나 분해가 되어 파일럿이 목숨을 잃을 수도 있었기 때문에 핵융합을 일으키는 2단과 3단의 우라늄-238 상당량을 납으로 교체하여 49메가톤의 핵융합이 발생하게 만들었다.

 

보통 2단계 수소폭탄은 1차 핵분열탄의 10배 출력으로 알려져 있는데, 3단계 수소폭탄인 차르 봄바는 1차 핵분열탄의 100배 출력을 낸다.

 

1961710일 니키타 흐루쇼프 소비에트 연방 총리의 지시에 의해 개발이 시작되었다. 기존의 부품을 활용하였기에 설계와 제작에는 겨우 14주만이 소요되었다. 폭탄의 무게는 27, 길이는 8미터, 지름은 2미터였다. 거대한 크기 때문에 이 폭탄을 나를 투폴레프 Tu-95 폭격기의 폭탄 수납 격실의 문을 제거하는 개조를 해야 했다. 실험자의 안전을 위해서 특별히 제작된 800kg 무게의 낙하산을 이용해서 투하되었다.

 

미국에서는 58메가톤으로 계산했지만 이후 1991년 소련이 붕괴되고 공개된 소련의 자료에서는 50메가톤으로 나왔다.

 

폭발

 

차르 봄바의 폭발 실험이 실시된 소비에트 연방 노바야제믈랴 제도의 위치

 

1971년 동해에 출현한 Tu-95 폭격기를 미해군 F-4 팬텀이 추격중이다

 

폭탄은 19611030일 오전 1133분에 소비에트 연방 노바야제믈랴 제도에서 폭발하였다. 실험 시점은 소련 공산당 총회 시기가 열리는 기간 중에서 선택되었다. 콜라 반도의 비행장을 이륙한 개조된 투폴레프 Tu-95 폭격기를 이용, 고도 10,500m에서 투하되었다. 폭탄은 기압 센서를 이용, 지면으로부터 4000m (해발 4200m) 높이에서 폭발하였다. 폭발의 화구는 지상에까지 닿았고, 위로는 폭탄이 투하된 비행기의 고도까지 닿았다. 비행기는 이미 45km 밖의 안전한 곳으로 이동한 후였지만. 폭발은 1,000km 바깥에서도 보였고, 폭발 후의 버섯 구름은 높이 60km, 30-40km까지 자라났다. 100km 바깥에서도 3도 화상을 입을 정도의 열이 발생했고, 후폭풍은 1,000km 바깥에 있는 핀란드의 유리창을 깰 정도였다. 폭탄에 의한 지진파는 지구를 세 바퀴나 돌았다.

 

차르 폭탄은 인간이 만든 가장 강력한 무기이다. 58메가톤은 2.1×1017줄에 해당하며, 이 에너지가 3.9×108, 39나노초 동안의 핵분열-핵융합 과정을 통해 방출되었다. 대략 5.3×1024와트(5.3요타와트)에 해당한다. 태양이 같은 시간 동안 방출하는 양의 1%에 해당하는 크기이다. 참고로 미국이 제작한 가장 큰 핵폭탄은 25메가톤이다(B41 핵폭탄). 미국이 실험한 가장 큰 폭탄은 15메가톤이다(1954년 캐슬 브라보). 차르 봄바는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투하된 원자폭탄의 위력보다 3800배 이상 강하다.[1]

 

***짜르 붐바라는 말은 폭탄의 제왕이라는 말이다.***

 

위 위키피디아의 짜르 붐바에 대한 자료와 아래 알 마스다르가 보도한 내용만 놓고 보면 1961년 1030일 오전 1133분에 실험한 구소련의 <황제 폭탄 짜르 붐바> 수소탄의 위력은 감히 어떤 나라도 넘볼 수 없을 정도로 엄청난 위력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2016년도 16일에 조선에서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을 알게 된다면 짜르 붐바는 그야말로 유치원생만도 못하다.

 

당시 수소탄 시험에 참여한 조선의 과학자가 짜르 붐바와 조선이 시험한 수소탄을 비교한 내용을 간략한다.

 

 

201616일 조선이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

 

그 동안 세계 핵 폭탄 및 수소탄 실험에서 가장 강력한 수소탄은 구 쏘련의 짜르 붐바이다. 당시 짜르 붐바의 실험이 얼마나 강력하였는지 수소탄 실험이 실시 된 지역에서 반경 500Km 이내에 있는 사람들 모두가 3도 이상의 화상을 입었으며, 반경 1,000Km 이내에 있는 모든 건물의 창문들이 모두 깨어져 나갔다.

 

하지만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는 비교 대상도 되지 않는다.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은 짜르 붐바의 4,000배의 위력을 가지고 있다. 또 짜르 붐바의 중심 온도는 1억도이지만 우리 수소탄의 온도는 무려 40억 도에 이른다.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은 극소형으로 만약 이번에 시험한 수소탄만 가지고 뉴욕에 터뜨리면 뉴욕과 그 주변은 생물체라고는 하나도 살아남지 않을 정도로 초토화된다. 또 이번 시험한 수소탄을 대륙간 탄도 미사일에 탑재하여 미국을 공격한다면 단 세 발로 미국이라는 나라는 지구상에서 사라지게 된다.

 

미국은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

 

독자들은 짜르 붐바의 위력이 얼마나 강력한지 상상도 안 될 것이다. 그런데 하물며 그보다 무려 4,000배에 이르는 조선의 수소탄의 위력은 어떤 것인지 기자 역시 벌린 입을 다물지 못할 정도이다.

 

아래에서 두 수소탄의 위력을 땅의 넓이를 기준으로 살펴보기로 한다.

 

간단히 보기로 하자. 짜르 붐바 실험 시 반경 500Km이내의 사람들이 모두 3도 이상의 화상을 입었다고 한다. 그럼 반경 500Km가 얼마나 넓은지를 보기로 하자, 원의 넓이는 반지름(r) × 반지름(r) × 3.14(π) = 500Km × 500Km × 3.14 = 250,000이다. 이 넓이는 현 조선반도 남쪽 넓이인 100,210km²보다도 무려 2.5배 넓다.

 

또 반경 1,000Km를 보면 “1,000Km × 1,000Km × 3.14 = 3.140,000이다. 이는 현 조선반도 남쪽 넓이의 31.5배나 넓다. 즉 현 조선반도 국가 31개와 추가로 반절 넓이의 국가가 있어야 한다는 말이다.

 

짜르 붐바의 위력이 얼마나 강했으며 위와 같은 결과가 나왔겠는가 상상해보기 바란다.

 

반면 조선의 수소탄 위력을 짜르 붐바의 위력과 수학적으로 비교해보면 먼저 화상을 입은 정도의 측면에서는 조선 수소탄의 위력은 무려 10㎢》로서 조선반도 남쪽 넓이의 10,000배나 넓다. 즉 현 조선반도 남쪽 나라가 1만개나 있어야 할 정도의 넓이이다.

 

창문이 모두 깨어져 나간 측면에서 보면 조선의 수소탄 반경은 12056백만 이다. 이는 현 조선반도 남쪽의 넓이의 125,600배나 된다.

 

파괴력으로 본 조선의 수소탄과 구소련의 수소탄 짜르 붐바

 

짜르 붐바의 파괴력이 TNT 50Mt이라고 하였다. 그렇다면 그 보다 4,000배의 위력을 가진 조선 수소탄은 얼마 인가.

 

TNT 50Mt × 4,000 = TNT 200,000Mt: 조선의 수소탄의 위력

 

위 수치를 보면 핵 폭탄 또는 수소탄의 위력이 XXX메가 톤이요 하는 것이 얼마나 허망한 지 알 것이다. 실제 공개한 조선 수소탄의 위력이 20만 메가톤임에도 불구하고 외부 세계에서는 자신들의 공포감을 감추기 위해 X메가톤이요, XX 또는 450매가톤이요 하는 설이 얼마나 택도 없는 소리인지 이제 알 것이다.

 

수소탄의 온도의 차이는 <짜르 붐바 = 1억도> 대 <조선 수소탄 = 40억도>이다.

 

이제 독자들은 조선 수소탄의 위력이 얼마나 강력한지 그리고 짜르 붐바에 대해서도 차원이 다르다는 걸 이해할 것이다. 왜 조선의 과학자가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와 대비도 안 된다.”라고 했는지 이해를 할 것이다.

 

기자가 10년 이상을 조선에 대해 연구해온 바에 따르면 조선의 군사과학기술은 외부 세계와는 그 차원이 다르다. 위에서 살펴본 201616일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이 저 정도인데 조선이 공개하지 않은 무기들에 대해 말 하면 일반인들은 소설을 쓴다고 한 마디로 일축을 할 정도이다. 위 수소탄에 대해서 말해도 말도 안 되는 소리 말라고 할 정도이니 더 이상 할 말이 없다.

 

미국이라는 나라는 비단 터뜨리는 무기들에서만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무기들에 대해서는 조선과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약해 빠져있다. 아닌 말로 힘이 강력한 젊디젊은 범(호랑이라고 하면 안된다.)앞에 이제 갓 태어나 낑낑 대는 강아지 정도도 안 된다.

 

왜 조선이 미국 더 정확히는 검은 그림자세력들과의 판가리 대결에서 완승을 했다고 진짜 전문가들이 말하는 지 이해를 조금이나마 했을 것이다. 이미 아래 기사와 위키 피디아에서 구소련의 짜르 붐바와 미국의 핵무기들에 대해 그 위력을 비교하였다. 그렇다면 짜르 붐바에 비교도 안되는 미국의 무기들은 조선의 수소탄에 대해 어떻겠는가. 한 마디로 공개된 무기만 해도 비교 정도가 아니라 차원이 다르다는 사실을 잘 알아야 한다.

 

후일 조선의 또 다른 무기 체계들에 대해서도 다룰 것이니 여기서 그친다.

 

 

----- 번역문 전문 -----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핵폭탄 러시아 짜르붐바의 새로운 영상

 

편집국 2020827

 

▲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는 비교 대상도 되지 않는다.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은 짜르 붐바의 4,000배의 위력을 가지고 있다. 또 짜르 붐바의 중심 온도는 1억도이지만 우리 수소탄의 온도는 무려 40억 도에 이른다.  © 이용섭 기자

 

1949년 소련 최초의 원자 폭탄 실험 71주년을 앞두고 러시아 국영 원자력 회사인 로사 똠은 1961년 인간이 만든 가장 강력한 무기인 짜르 붐바의 폭발 실험에 관련된 정확하고 희귀한 동영상을 공개하였다.

 

로사 똠이 820일에 공개한 30분 짜리 실록 영상(다큐멘터리)196110월 소련이 북극의 외딴 섬에서 "50메가 톤"급의 핵무기를 폭발 시킨 대단히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기록하였다. "제품(생산) 202"로 간단히 알려진 폭탄의 거대한 크기와 위력은 폭탄의 왕인 "짜르 붐바(황제 폭탄)"라는 별명을 얻었다.

 

이 폭탄의 위력을 알려면 미국에서 1952년에 실험한 가장 강력한 ()폭탄인 캐슬 브라보는 기껏해야 22메가톤이었으며, 1945년 일본 히로시마를 파괴한 폭탄은 16킬로 톤에 불과하였는데 - 다시 말 해 짜르 붐바는 약 1,325배나 더 강했다.(히로시마에 투하된 원자탄 보다 1,325배나 위력적인 수소탄이었다는 말이다.) 그 놀라운 위력은 태양에 동력을 공급하는 것과 동일한 연료(에너지) 생성 반응인 <핵융합>에서 나왔다.

 

동영상에서는 거대한 폭탄은 무르만스끄 바로 남쪽의 올레니야 공군 기지에 있는 전통적인짐함 차(콘테이서 차량)를 가장하여 북극으로 수송하기 위해 기차에 실린 것으로 보인다.

 

  © 이용섭 기자

 

공항에 있었던 항공기는 핵 섬광(플래시)을 비추기 위해 모두 흰 색으로 칠해진 특수하게 개조된 Tu-95V 폭격기(나토 보고서는 ""으로 명영)에 장착된 수많은 사진기를 포함한 실험 장비들을 탑재하였으며 그리고 꼬리 날개(테일플레인)역할을 하는 폭격이이다. 폭격기 아래에 장착된 거대한 폭탄의 모습은 우스꽝스러우며 그리고 노바야 제므리야의 실험장으로 떨어질 때 낙하산을 이용하여 하강 속도를 늦추게 하는데 그것은 항공기가 파괴적인 폭발을 피할 수 있는 시간을 벌기 위한 것이다.

 

TU-90은 폭탄을 터뜨렸을 때 대략 34,000피트(10,364m, 10,364Km)의 높이에 있었으며, 방사능 유출을 최소화 하기 위해 지상에서 약 13,000피트(4,732m-4,732Km)에서 폭발시켰다.

 

그런 다음 동영상은 지상과 Tu-95V의 기내를 포함하여 여러 각도에서 폭발순간을 포착하여 보여준다. 거대한 폭발로 인해 버섯 구름이 생겨 섬 위 6.2마일(10.23Km) 상공까지 치솟아 올랐으며 폭발 장면을 621마일(1,025Km)이나 떨어진 본토에서도 보았다. 폭탄이 폭발 할 때 28마일(46,5Km) 떨어진 곳에 있던 폭격기는 56마일(92.5Km)에 달하는 끔찍한 불 덩어리와 버섯 구름을 기록하였다.

 

 

----- 원문 전문 -----

 

 

New footage of Russian Tsar Bomba, world’s most powerful nuclear bomb

 

By News Desk -2020-08-27

 

▲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의 위력은 짜르 붐바는 비교 대상도 되지 않는다. 이번에 우리가 시험한 수소탄은 짜르 붐바의 4,000배의 위력을 가지고 있다. 또 짜르 붐바의 중심 온도는 1억도이지만 우리 수소탄의 온도는 무려 40억 도에 이른다.     ©이용섭 기자

 

 

Just days before the 71st anniversary of the Soviet Union’s first atom bomb test in 1949, Russian state-owned nuclear corporation Rosatom has released rare and clear footage of the 1961 test detonation of Tsar Bomba, the most powerful weapon ever created by humans.

 

The 30-minute documentary published by Rosatom on August 20 chronicles the fateful day in October 1961 that the Soviet Union detonated a 50-megaton nuclear weapon on a remote Arctic island. Known simply as “Product 202,” the bomb’s colossal size and power earned it the moniker “Tsar Bomba” the king of bombs.

 

To give an idea of this bomb’s power, consider that the United States’ most powerful bomb, the Castle Bravo test in 1952, was at most 22 megatons, and the bomb that destroyed the Japanese city of Hiroshima in 1945 was just 16 kilotons in other words, Tsar Bomba was about 1,325 times stronger. Its incredible power came from nuclear fusion, the same energy-producing reaction that powers the sun.

 

In the film, the huge bomb is seen being loaded onto a railcar for transport to the far north, where it arrives under the guise of a typical boxcar at Olenya Air Base, just south of Murmansk.

 

▲     ©이용섭 기자

 

At the airport, aircraft are being loaded up with test equipment, including tons of cameras on both a specially modified Tu-95V bomber (NATO reporting name “Bear”), painted all-white to reflect the nuclear flash, and a Tu-16 bomber that will serve as its tailplane. The sight of the huge bomb underneath the bomber is almost comical, and when it drops over the test site on Novaya Zemlya, a parachute is used to slow its descent and buy the aircraft time to escape its destructive blast.

 

The Tu-95 was at an altitude of roughly 34,000 feet when it dropped the bomb, which detonated about 13,000 feet above the ground to minimize radiation.

 

 

 

 

The film then captures the moment of detonation from several points of view, including on the ground and onboard the Tu-95V. The colossal explosion created such a mushroom cloud that it towered 6.2 miles over the island, and the blast was visible 621 miles away on the mainland. The bomber, which had only made it 28 miles away by the time the bomb exploded, recorded the horrifying fireball and mushroom cloud, which eventually reached 56 miles across.

  • 도배방지 이미지

위대한 승리자들의 위훈은 영원불멸할것이다 김정은 위원장 연설
1/5
광고
민족 국제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5' and wdate > 1598827217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