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출된 비밀문서 서방세력과 언론들의 대규모 수리아 선전전 폭로

미국과 서방 나라들은 언론을 조종하여 수리아에 대한 가짜 뉴스 대대적으로 유포

이용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9/29 [14:21]

유출된 비밀문서 서방세력과 언론들의 대규모 수리아 선전전 폭로

미국과 서방 나라들은 언론을 조종하여 수리아에 대한 가짜 뉴스 대대적으로 유포

이용섭 기자 | 입력 : 2020/09/29 [14:21]

유출된 비밀문서 서방세력과 언론들의 대규모 수리아 선전전 폭로

 

926일 수리아 국영통신사인 사나(SANA)에 의하면 최근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언론 홍보사와 언론들이 수리아에서 테러분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벌인 수리아에 대한 대규모의 선전전(宣傳戰) 활동을 폭로하였다.

 

이에 대해 수리아 국영통신사 사나는 926일 자에서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부 계약자들과 언론들이 테러를 지원하기 위해 벌인 수리아에 대한 대규모 선전전 활동을 폭로하고 있다.”라는 제목으로 관련 사실을 보도하였다.

 

보도에 따르면 "회색지대(그레이 존)" 웹 사이트에 게재된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보부가 아랍이 국제 언론들과 어떻게 협력하여 수리아의 상황과 그 전쟁에 대한 잘못된 여론을 조성하기 위해 언론들이 어떻게 보도를 하였는지 밝히고 있다.

 

사나는 회색지대(그레이 존) 웝 사이트에 게시된 기사에서 밝혀진 문서는 서방 정부와 계약자(정치 및 홍보 회사들)와 언론들의 대규모적인 수리아에 대한 선전전을 알 수 있게 한다.”라고 하여 유출된 문서를 공개한 웹사이트에 게시된 가시를 보면 서방의 정부와 그들과 계약을 맺은 홍보 회사들과 언론들이 어떻게 수리아에 대한 악의적인 선전전을 벌였는지를 알 수 있다고 전하였다.

 

사나는 작가 "벤 노르톤"은 유출된 문서가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은 자들이 소위 "수리아의 정치 그리고 무장 반대"를 위해 서방의 지원을 촉진 시키기 위해 선전전의 고차원적인 기반을 개발하는 방법을 보여준다고 설명하였다.라고 하여 수리아를 악마화시키기 위한 고차원적인 선전전을 벌일 언론 자료들을 조작하는 방법을 문서들을 보여주고 있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보도에 의하면 소위 수리아 "야당(반정부)"의 거의 모든 측면은 말하는 곳에서 하는 말로부터 정치적 발언들과 정치적 상징성(브랜드-상표)에 이르기까지 서방 정부들의 지원을 받는 홍보 회사에 의해 개발되고 전해졌다(원문: 판매-정치술을 개발하는 홍보 회사들이 돈을 받고 수리아에 전했다는 말이다.)

 

이어서 사나는 유출된 서류철(파일)은 서방 정보부가 어떻게 언론들을 바이올린 연주를 하듯이 지휘하였는지를 드러내고 있으며, 소위 "이의 제기 적용 범위"라는 방법의 끊임없는 흐름을 만들어내기 위해 수리아 전쟁에 대한 영어 및 아랍어 언론 보도를 제작하도록 치밀하게 지휘하는 방법을 밝히고 있다.라고 하여 서방의 정보부들이 바이올린을 연주하듯 언론들을 지휘, 조종한 사실을 전하였다.

 

미국과 유럽의 계약자들(반 수리아 선전전 홍보 회사)은 모든 수준에서 "수리아 야당 지도자들"을 교육하고 조종을 하였으며, 이 회사는 BBC와 영국 채널 4와 같은 주류 언론 매체와 소위 "수리아 야당 지도자"들을 위한 대담을 중재하여 주었다.

 

계속해서 사나는 수리아에서 알 자지라가 이용하는 총 주목(主木-총 자료제공자)의 절반 이상이 수백 명의 테러 언론 활동가를 배출한 "바스마"라는 미국-영국이 합동으로 만든 정부 프로그램에서 훈련을 받았다.라고 하여 알 자지라 역시 미국과 영국 정보부의 조종과 지휘를 받아 수리아에 대한 언론 보도를 하였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사나는 서방 정부의 홍보 회사들은 언론이 수리아를 다루는 방식에 영향을 주었을 뿐만 아니라 유출된 문서에서도 알 수 있듯이 BBC 아랍어, 알 자지라, 알 아라비야 그리고 동양 텔레비전을 포함한 중동의 주요 텔레비전 방송들에서 방송하기 위해 그들 자신들의 선전 선동을 하는 가짜 뉴스를 제작하였다.(중동의 언론 매체들이 가짜 보도를 하기 위한 가짜 소식들을 제작하여 제공하였다는 말이다.)”라고 하여 중동 지역의 친 서방나라들의 언론들이 서방의 언론 홍보 회사들이 가짜 소식들을 제작한 자료들을 토대로 보도를 해왔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보도에 따르면 영국에서 자금을 지원받는 이 회사는 테러조직의 전임 홍보대책반으로 기능을 하였다. 인코스라트(InCoStrat)라고 하는 한 계약 기업은 1,600명 이상의 국제 언론인 및 "영향을 주는 자" 망과 지속적으로 접속을 하고 있으며 이들을 이용하여 테러에 대한 논의를 추진하였다.

 

사나는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또 다른 ARK(홍보 회사이름)"(수리아에서 활동하는 테러분자들의)이미지를 부드럽게"하여 수리아 테러 집단을 "재정립(악의 세력이 아닌 것으로)"하는 전략을 세웠다. ARK 방송은 주요 아랍에 텔레비전 방송"에서 거의 매일 방영되는" 테러 선전전의 자료를 제공하였다고 자랑하였다.라고 하여 서방 정부와 맺은 언론 홍보 회사는 자신들이 가짜 보도자료들을 잘 만들어 그 효과를 보았다고 자화자찬하였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계속해서 사타는 유출된 문서의 자료들에는 사실상 서방의 사적 언론 기업들인 뉴욕 타임즈에서 워싱턴 포스트, CNN에서 가디언, BBC에서 버즈 피드에 이르기까지 영국 정부가 자금을 지원하는 거짓 정보의 선전전의 영향을 받았다는 사실이 적시되어 있다.”라고 하여 서방의 주류 언론들 대부분이 영국 정부가 지원하는 자금을 받으면서 그 영향 아래 수리아에 대한 가짜 뉴스들을 대대적으로 보도해왔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사나의 보도에 의하면 그 서류철(파일)은 회색지대(그레이 존)의 맥스 불루멘탈을 비롯한 언론인들이 미국-영국 정부와 계약을 한 ARK의 역할에 대해 서방 언론들에서 "하얀 철모(화이트 헬멧)을 대중화 시키는 보도를 한 사실을 확인할 수 있게 하고 있다. ARK는 하얀 철모의 사회 관계망 계정을 운영하고 서방의 자금 지원을 받는 소위 수리아 야당(반정부 세력)의 주요 선전전을 벌이는 무기로 바꾸는 데 도움을 주었다.

 

사나는 유출된 문서들은 주로 영국 외교부(UK Foreign and Commonwealth Office)의 후원으로 제작된 자료들로 구성되어 있다. 서류철에 이름이 적시되어 있는 모든 회사들은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었지만 또 미국 정부와 기타 서유럽 국가들로부터 자금을 받아 "다중 기부 계획"도 운영하고 있었다.”라고 하여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언론 홍보 회사들은 영국 정부 그리고 미국과 또 다른 서방의 자나들로부터 자금을 받아 또 다른 홍보 회사를 운영하며 수리아에 대한 가짜 소식들을 대대적으로 만들어 언론사들에 넘겨준 사실을 전하였다.

 

또 그 문서들은 언론 보도를 형성하는 데 있어 이러한 서방 정보 삭제(숨기기 위해-진실과 거짓을 교묘하게 바꿔치는)방법은 언론 보도를 형성하는 데 사용되는 역할을 입증하는 것 외에도 수리아의 테러 집단들을 훈련 시키고 무장을 시키는 영국 정부의 프로그램을 조명 해주고 있다.

 

사나는 다른 자료들은 런던과 서방 정부들이 테러분자들이 통제하고 있는 지역에 새로운 새롭게 경찰력은 구축하기 위해 어떻게 협력하였는지를 보여 준다.”라고 하여 서방 정부들이 테러집단을 지원하고 협력하고 있다는 사실도 함께 전하였다.

 

마지막으로 사나는 유출된 문서에 의해 활동이 노출된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은 업체들 중 일부가 여전히 운영하며 영향을 미치고 있다.”라면서 수리아 알-카에다의 분파인 자브헤뜨 알-누스라와 그들의 광적인 분파들을 지원하고 있다.”라고 하여 서방 나라들이 수리아에서 활동하고 있는 테러 집단들을 집중적으로 지원하고 있다는 사실을 전하였다.

 

 

----- 번역문 전문 -----

 

유출된 문서는 서방정부 계약자들과 언론들이 테러를 지원하기 위해 벌인 대규모 수리아에 대한 전선전 활동을 폭로하고 있다.

 

▲ 9월 26일 수리아 국영통신사인 사나(SANA)에 의하면 최근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언론 홍보사와 언론들이 수리아에서 테러분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벌인 수리아에 대한 대규모의 선전전(宣傳戰) 활동을 폭로하였다.  © 이용섭 기자

 


2020
926

 

워싱턴, 사나(SANA)-"회색지대(그레이 존)" 웹 사이트에 게재된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보부가 아랍이 국제 언론들과 어떻게 협력하여 수리아의 상황과 그 전쟁에 대한 잘못된 여론을 조성하기 위해 언론들이 어떻게 보도를 하였는지 밝히고 있다.

 

회색지대(그레이 존) 웝 사이트에 게시된 기사에서 밝혀진 문서는 서방 정부와 계약자(정치 및 홍보회사들)와 언론들의 대규모적인 수리아에 대한 선전전을 알 수 있게 한다.

 

작가 "벤 노르톤"은 유출된 문서가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은 자들이 소위 "수리아의 정치 그리고 무장 반대"를 위해 서방의 지원을 촉진 시키기 위해 선전전의 고차원적인 기반을 개발하는 방법을 보여준다고 설명하였다.

 

소위 수리아 "야당(반정부)"의 거의 모든 측면은 말하는 곳에서 하는 말로부터 정치적 발언들과 정치적 상징성(브랜드-상표)에 이르기까지 서방 정부들의 지원을 받는 홍보 회사에 의해 개발되고 전해졌다(원문: 판매-정치술을 개발하는 홍보 회사들이 돈을 받고 수리아에 전했다는 말이다.)

 

유출된 서류철(파일)은 서방 정보부가 어떻게 언론들을 바이올린 연주를 하듯이 지휘하였는지를 드러내고 있으며, 소위 "이의 제기 적용 범위"라는 방법의 끊임없는 흐름을 만들어내기 위해 수리아 전쟁에 대한 영어 및 아랍어 언론 보도를 제작하도록 치밀하게 지휘하는 방법을 밝히고 있다.

 

미국과 유럽의 계약자들(반 수리아 선전전 홍보 회사)은 모든 수준에서 "수리아 야당 지도자들"을 교육하고 조선을 하였으며, 이 회사는 BBC와 영국 재털 4와 같은 주류 언론 매체와 소위 "수리아 야당 지도자"들을 위한 대담을 중재하여 주었다.

 

수리아에서 알 자지라가 이용하는 총 주목(主木-총 자료제공자)의 절반 이상이 수백 명의 테러 언론 활동가를 배출한 "바스마"라는 미국-영국이 합동으로 만든 정부 프로그램에서 훈련을 받았다.

 

서방 정부의 홍보 회사들은 언론이 수리아를 다루는 방식에 영향을 주었을 뿐만 아니라 유출된 문서에서도 알 수 있듯이 BBC 아랍어, 알 자지라, 알 아라비야 그리고 동양 텔레비전을 포함한 중동의 주요 텔레비전 방송들에서 방송하기 위해 그들 자신들의 선전 선동을 하는 가짜 뉴스를 제작하였다.(중동의 언론 매체들이 가짜 보도를 하기 위한 가짜 소식-뉴스-들을 제작하여 제공하였다는 말이다.)

 

영국에서 자금을 지원받는 이 회사는 테러 조직의 전임 홍보대책반으로 기능을 하였다. 인코스라트(InCoStrat)라고 하는 한 계약 기업은 1,600명 이상의 국제 언론인 및 "영향을 주는 자" 망과 지속적으로 접속을 하고 있으며 이들을 이용하여 테러에 대한 논의를 추진하였다.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또 다른 ARK(홍보 회사이름)"(수리아에서 활동하는 테러분자들의)이미지를 부드럽게"하여 수리아 테러 집단을 "재 정립(악의 세력이 아닌 것으로)"하는 전략을 세웠다. ARK 방송은 주요 아랍에 텔레비전 방송"에서 거의 매일 방영되는" 테러 선전전의 자료를 제공하였다고 자랑하였다.

 

유출된 문서의 자료들에는 사실상 서방의 사적 언론 기업들인 뉴욕 타임즈에서 워싱턴 포스트, CNN에서 가디언, BBC에서 버즈 피드에 이르기까지 영국 정부가 자금을 지원하는 거짓 정보의 선전전의 영향을 받았다는 사실이 적시되어 있다.

 

그 서류철(파일)은 회색지대(그레이 존)의 맥스 불루멘탈을 비롯한 언론인들이 미국-영국 정부와 계약을 한 ARK의 역할에 대해 서방 언론들에서 "하얀 철모(화이트 헬멧)을 대중화 시키는 보도를 한 사실을 확인할 수 있게 하고 있다. ARK는 하얀 철모의 사회 관계망 계정을 운영하고 서방의 자금 지원을 받는 소위 수리아 야당(반정부 세력)의 주요 선전전을 벌이는 무기로 바꾸는 데 도움을 주었다.

 

유출된 문서들은 주로 영국 외교부(UK Foreign and Commonwealth Office)의 후원으로 제작된 자료들로 구성되어 있다. 서류철에 이름이 적시되어 있는 모든 회사들은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었지만 또 미국 정부와 기타 서유럽 국가들로부터 자금을 받아 "다중 기부 계획"도 운영하고 있었다.

 

또 그 문서들은 언론 보도를 형성하는 데 있어 이러한 서방 정보 삭제(숨기기 위해-진실과 거짓을 교묘하게 바꿔치는)방법은 언론 보도를 형성하는 데 사용되는 역할을 입증하는 것 외에도 수리아의 테러 집단들을 훈련 시키고 무장을 시키는 영국 정부의 프로그램을 조명 해주고 있다.

 

다른 자료들은 런던과 서방 정부들이 테러분자들이 통제하고 있는 지역에 새로운 새롭게 경찰력은 구축하기 위해 어떻게 협력하였는 지를 보여준다.

 

유출된 문서에 의해 활동이 노출된 영국 정부와 계약을 맺은 업체들 중 일부가 여전히 운영하며 영향을 미치고 있다.

 

수리아 알-카에다의 분파인 자브헤뜨 알-누스라와 그들의 광적인 분파들을 지원하고 있다.

 

Bushra Dabin/ Mazen Eyon

 

 

----- 원문 전문 -----

 

Leaked documents expose massive Syria propaganda operation waged by Western government contractors and media to support terrorism in the country

 

▲ 9월 26일 수리아 국영통신사인 사나(SANA)에 의하면 최근 유출된 문서는 서방 정부와 계약을 맺은 언론 홍보사와 언론들이 수리아에서 테러분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벌인 수리아에 대한 대규모의 선전전(宣傳戰) 활동을 폭로하였다.     ©이용섭 기자

 

26 September، 2020

 

Washington, SANA-leaked documents published by the “Grayzone” website revealed how Western intelligence played with the Arab and international media to produce misleading media coverage of the situation in Syria and the war on it.

 

In an article published on the Grayzone website, leaked documents reveal a large-scale Syrian propaganda by Western government contractors and media.

 

The writer “Ben Norton” explained that Leaked documents show how UK government contractors developed an advanced infrastructure of propaganda to stimulate support in the West for the so-called “Syria’s political and armed opposition.”

 

Virtually every aspect of the so-called “the Syrian opposition” was cultivated and marketed by Western government-backed public relations firms, from their political narratives to their branding, from what they said to where they said it.

 

The leaked files reveal how Western intelligence centers played the media like a fiddle, carefully crafting English- and Arabic-language media coverage of the war on Syria to churn out a constant stream of the so-called “pro-opposition coverage.”

 

US and European contractors trained and advised “Syrian opposition leaders” at all levels, these firms also organized interviews for the so-called “Syrian opposition leaders” on mainstream outlets such as BBC and the UK’s Channel 4.

 

More than half of the stringers used by Al Jazeera in Syria were trained in a joint US-UK government program called “Basma”, which produced hundreds of terror media activists.

 

Western government PR firms not only influenced the way the media covered Syria, but as the leaked documents reveal, they produced their own propagandistic pseudo-news for broadcast on major TV networks in the Middle East, including BBC Arabic, Al Jazeera, Al Arabiya, and Orient TV.

 

These UK-funded firms functioned as full-time PR flacks for the terrorist organizations . One contractor, called InCoStrat, said it was in constant contact with a network of more than 1,600 international journalists and “influencers,” and used them to push pro-terror talking points.

 

Another Western government contractor, ARK, crafted a strategy to “re-brand” terrorist organizations in Syria by “softening its image.” ARK boasted that it provided terror propaganda that “aired almost every day on” major Arabic-language TV networks.

 

Virtually every major Western corporate media outlet was influenced by the UK government-funded disinformation campaign exposed in the trove of leaked documents, from the New York Times to the Washington Post, CNN to The Guardian, the BBC to Buzzfeed.

 

The files confirm reporting by journalists including The Grayzone’s Max Blumenthal on the role of ARK, the US-UK government contractor, in popularizing “the White Helmets” in Western media. ARK ran the social media accounts of the White Helmets, and helped turn the Western-funded group into a key propaganda weapon of the so-called Syrian opposition.

 

The leaked documents consist mainly of material produced under the auspices of the UK Foreign and Commonwealth Office. All of the firms named in the files were contracted by the British government, but many also were running “multi-donor projects” that received funding from the governments of the United States and other Western European countries.

 

In addition to demonstrating the role these Western intelligence cutouts played in shaping media coverage, the documents shine light on the British government program to train and arm terrorist groups in Syria.

 

Other materials show how London and Western governments worked together to build a new police force in the terror -controlled areas.

 

Some of the UK government contractors whose activities are exposed in these leaked documents were in effect

 

supporting Syrian al-Qaeda affiliate Jabhat al-Nusra and its fanatical offshoots.

 

Bushra Dabin/ Mazen Eyon

  • 도배방지 이미지

조선의 당창건 75돐 열병식이 진행되었다고 한다
1/6
광고
민족 국제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5' and wdate > 1601493132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