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원격교육 그 효과성 기대 이상

민병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1/30 [06:29]

조선의 원격교육 그 효과성 기대 이상

민병수 기자 | 입력 : 2019/11/30 [06:29]

 

사회적 관심이 높아가고있는 조선의 원격교육

 

 

  © 자주일보

 

조선의 대외 매체인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28일 조선의 대학들이 원격 교육을 실시해 큰 성과를 내고 있다고 보도했다. 기사를 살펴보자.(편집자주)

 

 

 

조선에서 원격교육체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날로 높아가고 있는 속에 여기에 망라되어 공부하는 학생 수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김책공업종합대학의 원격교육단위만 해도 주체 99(2010)10월 처음으로 황해제철연합기업소에서 일하는 40 명의 지망자들을 대상으로 원격교육을 시작한 때로부터 현재 전국적으로 7 500여개로 늘어났다.

 

원격교육체계에는 노동자, 농민, 일군들은 물론 재교육을 통하여 나라의 과학기술과 교육 발전에 이바지하려는 과학자, 기술자, 교육자들이 망라되어 있다.

 

김책공업종합대학의 원격교육대학(당시) 1기 졸업생들이 나온 이후 지난 몇 해 동안 평양기계대학과 장철구평양상업대학을 비롯한 다른 대학들에서도 원격교육을 받은 대학졸업생들이 배출되었다.

 

원격교육이 현장에 접근된 교육으로 발전하고 있으며 교육수준도 날을 따라 높아가고 있다.

 

대학들에서는 원격교육 운영체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한 연구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으며 이 교육체계에 더 많은 학과와 학부들을 포함시키고 있다.

 

공장대학들에서는 교원들이 김일성종합대학과 김책공업종합대학의 원격강의안을 받아 교수의 질을 높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정은 국무위원장 백두산 정상에 올랐다.
1/5